검색 입력폼

대구시교육청,‘학교로 찾아가는 D-Art路 공연’신설

대구시교육청,‘학교로 찾아가는 D-Art路 공연’신설
공연 기관 현장 방문이 어려운 학교 지원 , 첫 공연은 7월 10일 포산고 연극 '진달래'
  • 입력 : 2024. 07.10(수) 16:18
  • 안상돈 기자
대구시교육청,‘학교로 찾아가는 D-Art路 공연’신설
[뉴스통 안상돈 기자]대구시교육청은 올해부터‘학교로 찾아가는 D-Art路 공연’을 신설하여 운영한다.

‘D-Art路’는 학생들의 예술·인문학적 소양 함양을 위해 지역 문화예술기관과 연계한 고교 특화형 문화예술프로그램으로, 고등학교 1학년 전체 학생들에게 문화예술 공연 관람을 지원하는 창의적 체험활동이다.

대구시교육청은 2022년부터 대구문화예술회관, 대구콘서트하우스 등 10개의 지역 문화예술기관과 업무협약을 맺고 교과와 연계하여 학생들이 각종 문화예술작품을 체험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으며, 2023년 교사와 학생 대상 ‘D-Art路’운영 만족도 조사를 분석한 결과 공연 체험 전·후 학생의 문화예술공연에 대한 관심도가 17%정도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.

이에‘학교로 찾아가는 D-Art路 공연’을 신설하여 지리적 여건과 학사일정 등으로 현장 관람이 어려운 학생들에게 문화예술공연 관람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연극, 무용, 오페라, 뮤지컬 등 문화예술콘텐츠를 제공할 예정이다.

첫 공연은 포산고등학교에서 7월 10일 14시 30분에 2020. 대구문화재단 개인 예술가 선정작이었던 창작 연극 '진달래'(극단 미르)로 학생 184명이 관람할 예정이며, 경상공업고등학교에서 8월 16일 13시 30분에 '응답하라 2024'(극단 에테르의꿈)가 두 번째 공연으로 계획되어 있다.

대구시교육청은 공연 체험에 소외되는 학생이 없도록 ‘학교로 찾아가는 D-Art路 공연’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.

강은희 교육감은 “청소년기 학생들이 문화예술을 체험하는 것은 타인과 공감하고 소통하는 조화로운 인격 형성을 위해 필요하다.”며 “앞으로도 우리 학생들이 삶의 여유를 느끼고 문화예술 감수성을 함양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.”라고 말했다.
안상돈 기자